즐겨찾기+  날짜 : 2019-07-22 오전 11:24: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경제

양파가격 폭락‘급한 불은 껐다’

대만,싱가포르,태국, 홍콩, 말레시아에 8천여톤 수출
서일주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30일

↑↑ 경북도가 싱카포르업체와 양파수출 협약을 체결했다 / 경북도 제공

생육기 기상호조로 지난해에 비해 생산량이 30%이상 증가하면서 양파 가격이 폭락하자, 경북도가 해외수출등 다변화를 통한 구급조절에 나섰다.
전국 생산량의 15%를 차지할 만큼 경북도는 양파의 주산지이다.

도에 따르면 지난 6월 중순 기존 양파 주력 수출시장인 대만으로 수출을 시작한데 이어 싱가포르와 태국에도 신규 시장을 개척해 7월 첫 주부터 수출을 개시키로 했다.

신규 시장개척은 지난 주 양파가격 안정을 위해 김종수 농축산유통국장이 박순보 경북통상 사장과 함께 현지 바이어를 직접 방문하는 등의 노력에 힘입은 결과다.

이를 계기로 도와 경북통상은 9월까지 기존 수출시장인 대만으로 5천톤, 신규 개척시장인 싱가포르 1천200톤, 태국․말레이시아․홍콩 각 480톤, 미얀마 240톤 등 8천여톤을 수출키로 했다.

도는 양파 가격 폭락 조짐을 보이자, 지난 6월 2일 관계기관 긴급 대책회의를 갖고 시장격리를 위한 산지폐기 및 소비촉진행사를 여는 한편 수출확대 대응책을 마련하고 양파 가격 안정을 위해 총력 대응하고 나섰다.

도는 또 판촉행사와 함께 전국 최초로 스틱형 양파가루를 제조해 편의성을 높인 신제품을 7월중 출시할 계획이다.

이철우 지사는 “행정의 역할은 지원이 아니라 현장에 함께 있는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농업인과 함께하는 농정으로 농산물 가격을 안정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일주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30일
- Copyrights ⓒ경북정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경북정치신문 /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신시로 10길 91(송정동)
발행인: 김경홍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관순 / Tel: 054-452-8988 / Fax: 054-452-8987
mail: gbp1111@naver.com / 청탁방지담당관: 이관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홍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터넷-경북,아 아00495 | 신문-경북,다01510 / 등록일: 2018년 11월 16일
Copyright ⓒ 경북정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후원계좌 | 농협 : 301-3208-4434-11 : 예금주 경북정치신문   마케팅 : 이준혁 (010-2505-0430)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0,838
오늘 방문자 수 : 44,514
총 방문자 수 : 8,322,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