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22 오후 02:54: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사회

대구취수원 구미이전 여부 연말 결정


김경홍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29일

대구취수원 구미이전 여부가 연구용역 결과가 나오는 올 연말 결정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를 위해 정부가 29일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낙동강 물문제 해소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지난 해 10월 18일 이낙연 국무총리가 권영진 대구시장과 송철호 울산시장, 이철우 경북지사, 장세용 구미시장과의 면담을 통해 낙동강 물문제 해소를 위한 연구용역을 본격 추진하기로 합의함에 따른 후속조치다.

지난 해 10월 열린 간담회에서는 상수원으로 이용되는 낙동강 본류의 수질개선 중요성에 공감하고, 낙동강 물문제를 해소할 근본적인 방안 마련을 위해 연구용역 2건을 수행하기로 결정했고, 관련 지자체와의 협력을 통해 연구를 추진하고 있다.

특히 구미 산업단지 폐수 무방류 시스템 도입 연구를 통해 폐수특성을 면밀히 분석하고, 기술적․경제적 타당성도 고려해 낙동강으로 폐수 처리수가 배출되지 않는 최적의 방법을 도출할 계획이다.
다른 하나는 낙동강 통합물관리 방안 연구로써 낙동강 본류의 수질개선을 최우선으로 해 중립적인 전문가(수량, 수질, 먹는 물 분야)의 참여와 지자체 의견 수렴을 통해 낙동강 유역에 대한 객관적이고 보편타당한 최적의 물이용 체계를 마련할 계획이다.연구에서는 국보 제285호인 반구대 암각화를 근본적으로 보존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된다.

환경부 등 연구용역 추진주체는 중립적인 입장에서 공정하게 연구를 수행하고, 연구과정에서 관련 지자체 등 이해당사자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반영해 나가기로 했고, 정부는 연구의 결과물을 바탕으로 연말까지 종합적인 낙동강 물문제 해소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특히, 2019년 6월13일 물관리기본법 시행에 따라 올해 하반기 출범하는 낙동강 유역물관리위원회에서 연구결과를 검토하고 지역사회와 충분히 논의해 방안을 마련하도록 하겠다는 방침이다.

정부는 “MOU가 답보 상태였던 낙동강 유역 지자체간 물 문제 갈등 해결의 전기를 마련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해당사자인 지자체와 긴밀한 협조를 통해 낙동강 물 문제에 대한 공정하고 투명한 해결방안이 마련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경홍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29일
- Copyrights ⓒ경북정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경북정치신문 /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신시로 10길 91(송정동)
발행인: 김경홍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관순 / Tel: 054-452-8988 / Fax: 054-452-8987
mail: gbp1111@naver.com / 청탁방지담당관: 이관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홍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터넷-경북,아 아00495 | 신문-경북,다01510 / 등록일: 2018년 11월 16일
Copyright ⓒ 경북정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089
오늘 방문자 수 : 20,070
총 방문자 수 : 5,908,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