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4-04 오후 04:48: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정치

‘태극기 세력 죽이기, 밀실․사천, 좌시 않겠다’ 대구경북 애국시민연합, 통합당에 경고


김경홍 기자 / 입력 : 2020년 03월 14일
태극기 세력 몰살 음모, 황교안 대표, 김형오 위원장에게 책임 묻겠다
김형오 입맛대로 공천, 황교안 대표는 수수방관
불공정 공천 지속되면 총선 필패할 것, 책임은 전적으로 황교안 대표

[경북정치신문=김경홍 기자]
김형오 미래통합당 공관위원장의 ‘사천’논란이 총선 정국을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태극기 세력의 핵심 축인 대구 경북 애국시민연합(이하 애국시민연합)까지 가세하면서 TK 지역이 시계제로 상황 속으로 급속하게 휘말려두고 있다.

김 위원장이 사직으로 일정 정도 파열음이 가라앉을 것으로 기대했던 당초 예상과는 달리 책임론의 화살이 상황을 수수방관한 황교안 대표에게 쏠리자, 통합당은 당황하는 분위기가 역력하다.

전적인 책임이 황교안 대표에게 있다고 규정한 애국시민연합이 태극기 세력을 죽이기 위한 불공정 공천이 지속된다면 좌시하지 않겠다고 경고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13일 애국시민 연합은 보도자료를 통해 황교안 대표와 김형오 위원장이 진행해 온 통합당 공천의 내막을 ‘ 우파분열, 태극기 세력을 몰살시키려는 좌파 정권의 시작’으로 규정하고, ‘밀실공천, 사천, 태극기 세력 죽이기 식’의 공천이 지속될 경우 결토 방관하지 않을 것임을 분명히 했다.

특히 이들은 우리공화당, 자유통일당, 친박신당, 자유당 등 모든 우파정당이 참여하는 경선을 기대한다며, 당선 가능하고 훌륭한 인재들이 자유 대한민국을 지키는 선봉장이 될 수 있는 기회 부여 등 황교안 대표의 합당한 조치가 없을 경우 제2의 지방선거 사태의 악몽이 재현될 수 있을 것이라고 거듭 경고했다.

애국시민 연합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옥중에서 보낸 서신은 문재인 정권과 싸울 수 있도록 거대야당(미래통합당)으로 힘을 모으라고 했고, 이는 결국 이 길수 있는 공천, 무너져가는 이 나라를 살리는 공천이 되게 해 달라는 주문이었다”면서 “ 태극기 애국시민이 3년이 넘는 시간을 문재인 좌파 정권에 맞서 싸울 때, 김형오 위원장이 내리꽂은 인물들은 입으로는 보수, 속으로는 자리 지키는 말 그대로 문지방 보수, 기회주의 보수, 생계형 보수들이었다”고 비판했다.
이러면서 그 책임은 이러한 사태를 수수방관한 황교안 대표에게 있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이들은 또 “민주주의의 원칙인 투명하고 공정한 기회를 박탈했으며, 수년 혹은 수개월 동안 문재인 정권과 싸운 보수 정치인들을 추가 공모를 통해 배제시키고, 당이 필요할 때 부려먹었던 의원들조차 내다 버렸다”며 “유승민을 심판하러 왔다는 이유만으로 컷오프 시키는 등 우파 국민들의 눈높이가 아닌 권력 줄 세우기에 다름 아닌 불공정 공천이 지속된다면 보수 분열을 야기하고, 결국 총선 필패를 초래할 수 밖에 없기 때문에 즉각 재검토 되어야 한다”고 강력히 요구했다.

이들은 특히 “낙동강 전선을 지키며 자유 민주주의 수호에 앞장섰던 수많은 태극기 우파들은 누가 공천을 받고 안 받고의 문제가 아니라 공정한 기회부여를 통해 탈당과 무소속 출마에 따른 보수분열을 막기 위한 특단 대책의 일환으로 경선 참여를 기대했다”며 “태극기 민심은 총선에서 압승해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거듭 태극기 세력를 죽이기 위한 밀실․사천을 좌시하지 않겠다고 거듭 경고하면서 황교안 대표의 결단을 촉구했다.


↑↑ 박근혜 전 대총령 석방을 요구하면서 집회를 이어오고 있는 대구 경북 애국시민 연합. 사진 =대구경북 애국시민연합 제공

한편 대구. 경북애국시민 공동 대표단에는 경북 애국시민연합 상임대표 김종열, 공동대표 임태수(구미), 김철은(안동.예천), 이용덕(의성,군위,청송,영덕), 김진봉(영주.영덕.봉화.영양), 강정례(울진), 김은태(김천), 남정희(경주), 정옥남(칠곡.성주.고령), 남인수(포항남,북 울릉), 유종학(상주.문경,점촌), 임예규(박대모), 김호경(대구 행동하는 우파 시민연합), 정다은(대구), 권오상(우파연합)등이 함께하고 있다.


김경홍 기자 / 입력 : 2020년 03월 14일
- Copyrights ⓒ경북정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태극기 부대 대구경북 애국시민연합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 황교안 김형오 김종열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경북정치신문 /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신시로 10길 91(송정동)
발행인: 김경홍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관순 / Tel: 054-452-8988 / Fax: 054-452-8987
mail: gbp1111@naver.com / 청탁방지담당관: 이관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홍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터넷-경북,아 아00495 | 신문-경북,다01510 / 등록일: 2018년 11월 16일
Copyright ⓒ 경북정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후원계좌 | 농협 : 301-3208-4434-11 : 예금주 경북정치신문   마케팅 : 이준혁 (010-2505-0430)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4,440
오늘 방문자 수 : 31,402
총 방문자 수 : 21,727,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