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4-04 오후 04:48: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정치

‘시민이 공천한 후보, 반드시 살아서 돌아가겠다’


김석영 기자 / 입력 : 2020년 03월 26일

지역 민심을 외면한 불공정 사천 후보 인정할 수 없어
다시 한번 낙동강의 기적, 강한 구미 만들겠다
‘진짜 구미사람, 진짜 보수’ 시민으로부터 당당한 평가 받을 것


[경북정치신문=김석영 기자] 김봉교 구미시을 무소속 국회의원 후보가 26일 후보자 등록 신청을 마쳤다.
담담한 표정으로 구미시 선거관리위원회에 들어선 김 후보는 “지난 2018년 구미 지방선거에서 보수 정치가 참패한 이유는 공천 파행이 원인을 제공했다”고 강조하고 “지방 선거의 참패를 반면교사로 삼아야 할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경쟁력이 가장 강한 자신을 경선에서조차 배제하고, 불공정 사천 방식으로 후보를 단수 공천하면서 지역 민심을 무시하는 결과를 초래했다”고 비판했다.

↑↑ 김봉교 후보. 사진 = 김봉교 선거사무소 제공

“2016년 총선에 이어 이번에도 다시 지역 민심과 지역 사정은 물론 보수의 정체성까지 전혀 검증받지 않은 인사를 단수 추천하면서 보수 민심이 심각하게 이반되는 상황을 초래하고 동시에 지역주민을 허탈하게 했다”고 지적한 김 후보는 “시민공천 후보로서 정정당당하게 시민의 평가를 받고 잠시 떠난 미래통합당으로 반드시 살아서 돌아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도탄에 빠진 민생, 경제, 농촌과 절망 속에 갇힌 시민 행복을 반드시 재건함으로써 다시 한번 낙동강의 기적을 쓰는 강한 구미 시대 조기 개막을 약속한 김 후보는 “대한민국을 강국의 반열에 올려놓은 박정희 혁신 철학을 가슴에 안고 꿋꿋하게 앞을 향해 나가겠다”는 각오를 거듭 강조했다.


김석영 기자 / 입력 : 2020년 03월 26일
- Copyrights ⓒ경북정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무소속 김봉교 사천 살아서 돌아가겠다 시민공천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경북정치신문 /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신시로 10길 91(송정동)
발행인: 김경홍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관순 / Tel: 054-452-8988 / Fax: 054-452-8987
mail: gbp1111@naver.com / 청탁방지담당관: 이관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홍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터넷-경북,아 아00495 | 신문-경북,다01510 / 등록일: 2018년 11월 16일
Copyright ⓒ 경북정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후원계좌 | 농협 : 301-3208-4434-11 : 예금주 경북정치신문   마케팅 : 이준혁 (010-2505-0430)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4,440
오늘 방문자 수 : 30,764
총 방문자 수 : 21,726,4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