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1-17 오후 03:37: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경제

지속되는 경기침체, 경북도 소상공인에 특별자금 추가지원


서일주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4일


내수부진 장기화와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400억원 규모의 저금리 특별자금을 15일부터 추가 지원한다고 경북도가 밝혔다.

도는 당초 지원한 400억원 규모의 특별자금이 모두 소진됨에 따라 최근 어려워진 경제상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추가 지원키로 했다.

소상공인 육성자금은 담보력이 부족한 소상공인의 신용보증 한도를 우대하고 은행 간 약정을 통해 신용등급과 관계없이 저금리로 지원하게 돼 지역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원대상은 경북도내에 소재한 소상공인이며 신용평가를 통해 기업 당 최대 2천만원(우대 5천만원)까지 보증 지원한다. 지원이 결정된 기업은 9개 협력은행을 통해 신용등급에 상관없이 저금리(1.3%~2.8%)로 자금을 이용할 수 있다. 또 보증료도 기존 연 1%에서 0.8%로 우대 적용된다.

특히, 포항 도시재건 및 경제 살리기 특별대책의 일환으로 지진의 직․간접적 피해를 입은 포항소재 소상공인에게는 융자규모 총 400억원 중 100억원 이상을 지원하고 융자한도도 5천만원까지 우대해 지원한다.

소상공인육성자금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15일부터 사업장 소재지의 경북신용보증재단 영업점에 관련 서류를 첨부해 신청하면 된다.

한편, 도 출연기관인 경북신용보증재단에서도 경북도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담보력이 부족한 소기업․소상공인들의 위기극복을 위하여 올해에만 전년실적 대비 509억원 증가한 역대 최대규모인 6천억원 규모의 보증지원을 할 계획이다.

장기간 지속되고 있는 경기침체로 보증지원을 하면 할수록 재단의 재정 손실률 또한 높아져 부담이 적지 않지만 지역 경제의 근간인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화를 도모하기 위해 보증규모를 대폭 확대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보증규모를 최대치로 확대할 수 있었던 것은 재단이 시군과 금융기관에 수시로 찾아가 소상공인의 현장 목소리를 간곡히 설명하고 긴밀한 협의로 기관별 맞춤형 보증지원 상품을 개발해 보증재원을 특별 출연 받았기에 가능했다는 후문이다.

실제로 재단은 보증재원인 기본재산을 올 상반기에만 2018년 대비 30% 증가한 177억원을 추가로 조성해 설립 이래 역대 최대의 실적을 거뒀다. 재단은 6월말 현재 기본재산 총 2천335억원으로 총 1조 995억원을 보증지원 중에 있다.



서일주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4일
- Copyrights ⓒ경북정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경북정치신문 /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신시로 10길 91(송정동)
발행인: 김경홍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관순 / Tel: 054-452-8988 / Fax: 054-452-8987
mail: gbp1111@naver.com / 청탁방지담당관: 이관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홍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터넷-경북,아 아00495 | 신문-경북,다01510 / 등록일: 2018년 11월 16일
Copyright ⓒ 경북정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후원계좌 | 농협 : 301-3208-4434-11 : 예금주 경북정치신문   마케팅 : 이준혁 (010-2505-0430)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5,441
오늘 방문자 수 : 20,008
총 방문자 수 : 13,288,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