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4-05 오후 03:30: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지방자치

상주 문경 선거구로 재조정 안되면 총선 보이콧 불사


김석영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9일

선거구 바로잡기 경북 북부권 협의체
경북 북부권 선거구 재조정 강력 요구
재조정 요구 ▷안동․예천 ▷영주․봉화․울진․영양 ▷의성․군의․청송․영덕
▷ 상주․문경 선거구
존치 요구 ▷포항남․울릉


[경북정치신문=김석영 기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구 획정이 목전으로 다가온 가운데 경북 북부권 선거구를 지역 생활 여건에 맞게 재조정해야 한다는 여론이 일고 있다.
18일 상주문화회관에서 열린 궐기대회에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구 바로잡기 상주지역 남정일 공동대표를 비롯한 지역의 40여 개 단체와 울릉군을 비롯한 경북 북부권 12개 시․군 대표자 등 800여 명은 지역주민들의 생활 여건을 무시하고, 인구수만을 잣대로 한 정치공학적 선거구는 극복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경북 북부권 선거구는 ▷안동 ▷문경․예천․영주 ▷봉화․울진․ 영양․영덕 ▷ 상주․의성․군위․청송 ▷ 포항남․울릉 선거구로 돼 있다.

↑↑ 18일 상주문화회관에서 열린 궐기대회에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구 바로잡기 상주지역 남정일 공동대표를 비롯한 지역의 40여 개 단체와 울릉군을 비롯한 경북 북부권 12개 시․군 대표자 등 800여 명은 지역주민들의 생활 여건을 무시하고, 인구수만을 잣대로 한 정치공학적 선거구는 극복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진 = 상주시의회 제공

이에 따라 선거구 바로잡기 경북 북부권 협의체는 지리적 여건, 교통․생활문화권, 행정구역과 지역의 특성을 고려해 ▷안동․예천 ▷영주․봉화․울진․영양 ▷의성․군의․청송․영덕 ▷ 상주․문경 선거구로 새롭게 재조정하고 ▷포항남․울릉은 기존대로 존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경북 북부권 12개 시․군은 촉구대회를 시작으로 그동안 불합리하게 지정된 선거구를 바로잡기 위해 경북 북부권 시군 릴레이 결의대회와 국회 방문 등을 통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구를 지역주민과 지역 유권자들이 공감하는 선거구로 재조정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는 방침이다.


또 4.15일 실시하는 국회의원 선거구 획정과 관련해 상주·문경 지역으로 하는 선거구 조정에 반대하는 국회의원 출마후보자에 대해서는 낙선운동 불사는 물론 상주시민 모두는 총선을 보이콧 하겠다고 천명했다.


김석영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9일
- Copyrights ⓒ경북정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선거구 경북 북부권 21대 총선 안동 문경 예천 영주 영양 영덕 봉화 상주 의성 군위 포항 울릉 울진 청송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경북정치신문 /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신시로 10길 91(송정동)
발행인: 김경홍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관순 / Tel: 054-452-8988 / Fax: 054-452-8987
mail: gbp1111@naver.com / 청탁방지담당관: 이관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홍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터넷-경북,아 아00495 | 신문-경북,다01510 / 등록일: 2018년 11월 16일
Copyright ⓒ 경북정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후원계좌 | 농협 : 301-3208-4434-11 : 예금주 경북정치신문   마케팅 : 이준혁 (010-2505-0430)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6,180
오늘 방문자 수 : 45,855
총 방문자 수 : 22,021,955